> 뉴스 > 에디터 > Review
     
'이코노미 인사이트'와 독점제휴한 국외 매체/기관들
슈피겔에서 프레스유럽까지
[0호] 2010년 05월 03일 (월) 김회승 honesy@hani.c.kr


  
 △슈피겔(Der Spiegel)/독일
 1947년 창간돼 172개 나라에서 매주 110만 부가 발행되는 세계적인 시사주간지다. 제호는 ‘거울’이란 뜻이다. 제호처럼 ‘한 치의 굴곡 없이 현실을 드러낸다’는 편집 원칙을 갖고 있어 ‘민주주의의 함포’라는 애칭이 뒤따른다. 석·박사로 이뤄진 90여명의 전문가들로 구성된 ‘기사 검증 전문가 제도’는 매체 권위의 원천으로 평가된다. 경제 분야에선 신자유주의적 논조를 보인다는 게 일반적인 평가다.
 
 △알테르나티브 에코노미크(Alternatives economiques)/프랑스
 매달 10만부를 발행하는 진보적 경제잡지다. 신자유주의·세계화·경제정의 문제를 깊이 있게 다룬다. 높은 수준의 글과 기사는, 프랑스 고등학교와 대학에서 교과서와 강의 자료, 시험문제로 등장할 정도다. 사원지주제 회사로 프랑스의 진보적 일간지 <리베라시옹(Liberation)>의 자매지이기도 하다.
 
 △디 차이트(Die Zeit)/독일
 매주 50만부를 발행하는 독일 최대 주간 매체다. 현안에 대한 날카로운 분석 기사로 정평이 나 있다. 특히 경제 기사들은 매우 심층적이고 대안적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독일 안에선 신뢰도와 영향력 모두 1위에 올라있다. 주 독자층인 지식인 계층에서 선호도 1위를 달린다. 독일에서 가장 존경받는 정치인 중 한명인 헬무트 슈미트 전 총리가 공동 발행이다.
 
 △비즈니스 투데이(Business Today)/인도
 1992년 창간된 격주간 경제 매거진이다. 인도에서 발행되는 경제 잡지 중 최대 부수인 15만8000부를 찍는다. 인도의 산업과 금융 그물망을 샅샅이 리포트하는 ‘경제 지형도’는 인도 경제를 파악하기 위한 필독 자료로 꼽힌다. 자매 매체로는 110만부를 발행하는 시사주간지 <인디아 투데이>를 비롯한 13개의 잡지와 라디오 채널 3개, 텔레비전 채널 4개, 1개의 신문이 있다.
 
 △21세기경제보도(21cbh)/중국
 국내 언론 최대 인용빈도를 차지하는 중국의 대표적 경제전문 일간지다. 독자적 심층취재와 정부정책에 대한 비판적 보도로 독자 신뢰도가 높다. 반면 중국 정부와는 긴장 관계를 유지한다. 자매지로는 금융·부동산 시장 분석에서 1등 매체로 평가받는 <리재주보>, 지난해 11월 중국을 방문한 버락 오바마와 단독 인터뷰를 한 <남방주말>, 분량이 1000여장에 이르는 탐사보도를 싣는 <21세기상업평론>(월간) 등이 있다.
 
 △쿠리에 앵테르나시오날(Courrier International)/프랑스
 프랑스 유력 일간지 <르몽드>의 자회사다. 전세계 1300여개 언론사의 기사들을 클리핑해 싣는 국제뉴스 전문 주간지다. “미국만이 ‘세계’일까요”라는 문제의식으로 출발한 대안적 매체로, 미국, 유럽, 아랍, 이스라엘, 동아시아 지역 언론의 사설과 기사들을 한데 모아 각광을 받고 있다. 2003년엔 프랑스 최고 잡지상을 받기도 했다. <이코노미 인사이트>는 쿠리에와의 제휴를 통해 사실상 지구촌의 전 매체를 커버할 수 있게 됐다.
 
 △프레스유럽(presseurop)/유럽연합
 2008년 5월 유럽연합(EU) 집행위원회와 <쿠리에 인터내셔널>이 컨소시엄을 구성해 만든 인터넷 매체다. <가디언> <이코노미스트> <르몽드> <슈피겔> 등 유럽 주요 신문의 유럽연합 관련 뉴스를 총망라한 뉴스 포털사이트로 유럽 주요 언론의 기사를 공급한다.
 
 △프로젝트 신디케이트(Project Syndicate)/World Wide
 150개 나라 434개 매체가 회원으로 가입한 신디케이트다. 세계적인 현안에 대한 유명 석학들의 분석과 논평을 담은 칼럼을 공급한다. <이코노미 인사이트>는 로버트 스키델스키(Robert Skidelsky) 워릭대 교수 등 엄선한 이코노미스트 3명의 최신 칼럼을 매달 두 편씩 게재한다.

   △ 제휴한 국내외 경제 블로그와 국외 연구소>
 (블로그)
 Naked Capitalism
 Calculated Risk
 Mish’s Global Economic Trend Analysis
 Left Business Observer
 세일러(다음 아고라 논객)
 알파헌터(네이버 파워블로거)
 (연구소)
 CEPR(경제정책연구센터/영국)
 스트랫포(STRATFOR, 글로벌 인텔리전스/미국)
 

정기구독자는 과거 기사 전체와 2016년 6월 이후 온라인 기사 전체를,
온라인 회원은 과거 기사 일부와 2016년 6월 이후 온라인 기사 전체를 보실 수 있습니다.

  

ⓒ Economy Insight(http://www.economyinsigh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 기사의견(0)  
 
   * 3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600byte)
   * 욕설이나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운영원칙]
매체소개 구독신청 구독문의기사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찾아오시는 길
한겨레신문(주) | 제호 : 이코노미 인사이트 | 등록번호 : 서울 아 01706 | 등록일자 : 2011년 07월 19일 | 발행인 : 김현대 | 편집인 : 강대성
발행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효창목길 6 (공덕동, 한겨레신문사) | 한겨레 고객센터 1566-9595 | 청소년보호 책임자 : 백기철
Copyright 2010 Hankyoreh.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