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종이잡지 전용 요약 | 이슈
     
“정보기관은 숨은 권력기구”
[Interview] 내부고발과 반역의 경계인, 에드워드 스노든 ②
[91호] 2017년 11월 01일 (수) 마르틴 크노베 등 economyinsight@hani.co.kr
의회, 언론, 할리우드에 막강한 영향력… 공포 조장 세력에 굴하지 않는 대중의 성숙함 촉구
 
미국 중앙정보국(CIA)과 국가안전보장국(NSA) 컴퓨터 기술자이던 에드워드 스노든은 미국 대통령도 마음대로 하지 못할 만큼 막강한 영향력을 지닌 정보기관에 대한 경각심을 강조했다. 인터넷을 통해 많은 정보를 수집하는 구글이나 페이스북 같은 민간업체들도 경계했다. 정치적으로 해석되고 주목받는 인물이 아니라 기술자의 삶으로 돌아가고 싶은 희망도 털어놓았다.
 
마르틴 크노베 Martin Knobbe
외르크 신들러 Jörg Schindler <슈피겔> 기자
 
   
에드워드 스노든이 2016년 9월16일 그리스 아테네 국립도서관에서 <뉴욕타임스> 주최로 열린 아테네 민주주의 포럼에서 화상 연설을 하고 있다. 그는 강의 등으로 소일거리를 한다. REUTERS
 
* 2017년 11월호 종이 잡지 111쪽에 실렸습니다.
 
ⓒ Der Spiegel 2017년 37호
“Ich bin kein russischer Spion”
번역 황수경 위원
정기구독자는 과거 기사 전체와 2016년 6월 이후 온라인 기사 전체를,
온라인 회원은 과거 기사 일부와 2016년 6월 이후 온라인 기사 전체를 보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마르틴 크노베 등의 다른기사 보기  
ⓒ Economy Insight(http://www.economyinsight.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 기사의견(0)  
 
   * 3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600byte)
   * 욕설이나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운영원칙]
매체소개 구독신청 구독문의기사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찾아오시는 길
한겨레신문(주) | 제호 : 이코노미 인사이트 | 등록번호 : 서울 아 01706 | 등록일자 : 2011년 07월 19일 | 발행인 : 양상우 | 편집인 : 권태호
발행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효창목길 6 (공덕동, 한겨레신문사) | 한겨레 고객센터 1566-9595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장철규
Copyright 2010 Hankyoreh. All rights reserved.